강진일보
이군수 취임 50일, 큰 변화를 기대한다
주민들 기업유치 일자리 창출 기대 가장 커
조직개편 인사 큰 관심, 큰 밑그림 제시하길 이승옥 군수(사진)가 주민들의 기대 속에 취임한지 50일이 되어 가고 있다. 그동안 청자축제 등을 준비하고 치르면서 취임 초반기가 빠르게 지나가고 있는 모습이다. 이에 따라 조직개편과 함께 이달 말경에 있을 것으로 보이는 대대적인 공무원 인사에 주민들의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군수의 군정 추진 큰 밑그림이...
이웃들
군동 화방마을 필봉소리패 작은 음악회
민들이 자체적으로 합심해 작은 음악회를 열었다. 작은 음악회는 네일아트, 풍물패공연 그리고 마을...
한들농협 농업인 행복버스 봉사
강진한들농협(조합장 조명언)은 지난 12일 작천초등학교에서 관내 60세 이상 고령 농업인 1천200명을 대상으로 행복버스사업을 실시했다...
청자의 비취빛 닮은 연잎전병 출시
성전면 월평리에 농업회사법인 느린건조(주)를 운영하고 있는 서형호 대표가 최근 연잎을 소재로 전병을...
[잊을 수 없는 그사람]이원대 영랑기념사업회 초대이사편.故 이형희 초대 강진문화원장
1973년대초 문화원 회원가입하며 인연초대 문화원장 활동, 23년간 문화발전 기여 YMCA 창립, 지역에 사회교육 뿌리내려아들 결혼식때...
의견
[사설]이승옥 군수가 관심가져야 할 태안선 유골
[기고]폭염 비상대책으로 농가피해를 최소화해야!
[기고]군청사 주변 환경개선사업 이렇게 진행한다
위성운 국장의 NIE (신문활용교육) 강좌 <50>신문사설 쓰기
[인터뷰]취임 1년 6개월 박재승 경찰개혁위원장
중앙집권적 경찰 체제 지방분권적 체제 발전시켜 나가야 할 것
복잡한 경찰 개혁 사안 원칙적인 법철학 정신으로 해소 국민의 인권과 권익을 보호하는 미래 경찰상 정립 노력 지난 1년 반 동안 경찰에서는 개혁위원회가...
박재승 위원장의 53년전 경찰과의 인연
고시생 시절 강진경찰서장과 만남
1966년 여름, 그러니까 박재승 회장이 대학을 졸업하고 한창 사법고시 준비를 하고 있을 때였다. 고향인 성전 오산마을집에서 잠깐 머물 때의 일이다....
강진만 갯벌에 패류는 없었다
전남대 연구진 파헤쳐 보니…꼬막 바지락 실종 사실로
지난달 9일 칠량 봉황마을 앞 바다에서는 가로, 세로 1m규격으로 5곳에서 갯벌채취가 이뤄졌다. 갯벌 속에 바지락은 없었다. 5곳 모두 합쳐서 겨우 7~8개 ...
나주출신 조규향 경찰서장 취임
이혁 경찰서장의 뒤를 이어 조규향 제73대 강진경찰서장(사진)이 지난 6일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조 서장은 취임식이후 직원들과의 간단한...
흔들리는 청자조합 … 위기의 강진청자
올해 6개월 동안에만 조합장 2명 물러나, 내부 갈등
조합원 탈퇴도 이어져, 초기 27명서 22명으로 줄어 강진의 청자산업을 이끌고 있는 강진청자협동조합이 최근 6개월 사이에 조합장 2명이 물러나는 등 ...
김선웅 농협 군지부장 국무총리상 수상
도암농협 문경식 조합장도 총화상 받아 겹경사
농협 중앙회 김선웅 강진군지부장이 지난 6일 농협 창립 57주년을 맞아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행사에서 농업과 농촌, 농협 발전을 위해 공헌한 공로를 ...
군산림조합 자생 무늬동백 전시회
신청사 준공기념, 100여점 2층서 관람가능
강진군산림조합(조합장 남윤택)이 신청사 준공을 기념해 군민들에게 볼거리 제공을 위한 자생 무늬동백 전시회를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산림조합 신청사...
■개관 4년차 맞은 한국민화뮤지엄
민화로 새로운 한류 바람을 불어 넣는다
태양광 발전사업 갈팡질팡‘대혼란’
일본의 대표 전통상인‘교토상인’
한들농협 농업인 행복버스 봉사
군동면 화방마을 필봉소리패 작은 음악회
가장 많이 본 기사
1
도암출신 윤몽현 현대자동차그룹 부사장
2
청자축제 대대적 변화 필요하다
3
일자리창출과 신설, 관광과와 문화예술과 분리
4
[기고]강진읍 동문 마을은 실학의 완성지- 매반가(賣飯家) 주모(酒母)는 다산의 멘토 -
5
고려도공의 유골을 이렇게 방치할 수 있는가
6
[향우와 함께하는 청자축제]“고향은 언제나 푸근하네요”
7
[마지막 옹기 뱃사공]“천년 전 고려청자가 다니던 길 옹기배도 다녔제”
푸르름 되찾은 강진만 갈대숲
[마지막 옹기 뱃사공]“천년 전 고려청자가 다니던 길 옹기배도 다녔제”

[마지막 옹기 뱃사공]“천년 전 고려청자가 다니던 길 옹기배도 다녔제”

13살 나이에 처음 배 탑승, 25살에 사공…부산...
다산의 특별한 선물‘하피첩’208년만에 귀향

다산의 특별한 선물‘하피첩’208년만에 귀향

목민서 등 다산관련 유물 감상, 아트영상도 색다른 볼거리다산 ...
■ 청자재현 40년, 강진청자 어떻게 변화해 왔나

■ 청자재현 40년, 강진청자 어떻게 변화해 왔나

1979년 도강요 설립으로 강진 개인요 역사 시작 2010년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강진군 강진읍 영랑로 35 강진버스여객터미널 2층 강진일보  |  대표전화 : 061)434-8788
사업자등록번호 : 415-81-43025  |  발행인 : 황민홍  |  정보관리 책임자 : 주희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주희춘
Copyright © 2011 강진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sori.com